화도면, 연말 노인요양시설 현장 방문

시설 종사자들 격려

강화군 화도면(면장 박수연)은 지난 21일 연말연시를 맞아 마리실버힐 등 노인요양시설 4개소를 방문해 기탁된 위문품을 전달했다.

박수연 화도면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도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어르신들의 돌봄에 힘쓰는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하며 현장의 어려움을 살폈다.

박수연 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를 맞은 시설 관계자들께서 힘내시기 바라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에 대한 사회복지시설이 관내 취약계층을 적극 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