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점면 새마을부녀회, 연말연시 이웃사랑 나눔 실천

강화군 하점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서윤옥)는 지난 21일 연말을 맞아 취약계층 50가구에 물비누를 전달했다.

이날 부녀회장들은 홀몸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들에게 생활필수품을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했다.

서윤옥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지만 소외계층은 더 어렵고 힘든 상황이다”며 “작은 도움이지만 지역사회에 나눔 문화를 확산시키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용선 하점면장은 “늘 이웃을 생각하고 돌봄을 실천해주시는 새마을부녀회에 항상 감사드리며, 면민 모두가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