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소방서, 화재취약계층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강화소방서(서장 김성덕)는 16일 겨울철 화재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무료로 보급했다고 밝혔다.

주택용 소방시설이 법적 의무화했지만 독거노인·기초생활수급자 등 화재취약계층은 구비하지 못해 안전사각지대에 놓여 있다.

이에 소방서는 화재취약가구 100가구에 기부받은 소화기·단독경보형감지기를 설치하고 사용법·보관요령 등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이재근 예방안전과장은 “화재 위험에 노출된 주거취약계층이 안전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화재예방 안전점검과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