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연말 취약계층에 온정 나눠

강화군 양사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이상덕)와 부녀회(회장 이원남)는 지난 7일 연말을 맞아 각종 봉사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정을 나눴다.

이날 회원 22명은 주거취약계층 2가구에 도배와 장판을 무상 시공하고 연탄난방을 하는 5가구에 연탄을 전달하는 등 어르신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게도록 애썼다.

이상덕 회장은 “작은 나눔이지만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겨울을 보내도록 도움이 돼 기쁘다”고 말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연말연시 소외된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해 주신 새마을지도자협의회와 부녀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