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주민 고봉환,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 기탁

강화군 양사면 교산1리 주민 고봉환 씨는 지난 2일 면사무소를 찾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이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관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고봉환 씨는 “지역의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이 되기 바라는 마음으로 성금을 기부했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이웃에게 내일을 살아가는 희망이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기탁해 주신 성금이 꼭 필요한 곳에 지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