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 4H 동아리 순무김치 나눔

학교에서 배우고 어르신들께 나누고

강화군 내가면(면장 차은석)은 지난 3일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 4H 동아리 학생들이 순무김치 50통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학생들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지역농산물로 직접 담근 순무김치를 기탁했다.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 학생들은 지난여름 한우곰탕 250인분을 직접 만들어 관내 홀몸어르신께 전하는 이웃사랑을 실천한 바 있다.

차은석 면장은 “관내 저소득층을 먼저 살펴 준 한국글로벌셰프고등학교 교장선생님과 교직원, 학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