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무동, 수거에서 배달까지 원스톱 이불빨래 봉사로 큰 호응

풍무동 김포혜림교회에서 따뜻한 봄날을 맞아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이불빨래 봉사를 실시했다.

독거노인들은 이불과 같은 무거운 대형 세탁물을 빨래하는 데 어려움이 따른다. 이로 인해 혼자서는 빨래가 힘든 이불, 담요 등을 직접 방문 수거, 세탁 후 직접 가정으로 배달하는 봉사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세탁된 이불을 받으신 한 어르신은 “몸도 불편하고 이불이 무거워 세탁이 어려웠는데 깨끗이 세탁해주고 떡까지 선물해 줘서 고맙다”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금미 풍무동장은 “어려운 이웃에게 큰 힘이 되어 준 교회 봉사자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어렵고 힘든 취약계층을 위해 다양한 지역사회서비스를 연계하여 더불어 사는 풍무동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불빨래 봉사는 분기별로 진행되며, 점차적으로 대상자를 확대하여 진행 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