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새마을지도자, 영농철 맞아 영농폐비닐 수거

깨끗한 농촌 환경 조성

불은면_영농폐비닐 수거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지도자(회장 송현선)는 지난 24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폐기물 불법투기 취약지를 중심으로 영농폐비닐을 집중 수거했다.

이날 참석한 지도자들은 마을안길 및 경작지 등을 돌며 농경지 등에 방치된 폐비닐을 수거했다. 영농폐비닐은 주변 경관을 해치고, 토지오염을 유발한다. 또한, 소각 시에는 미세먼지와 봄철 산불발생의 원인이 되고 있다.

송현선 협의회장은 “논‧밭 주변에 산재해 있던 폐비닐을 수거해 마을이 한층 더 깨끗해졌다”며 “앞으로도 살기 좋은 깨끗한 불은면 만들기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폐비닐 수거에 힘써주시는 새마을지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지역주민들에게도 영농폐기물 불법 행위 예방을 위해 적극 홍보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