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교육현장 방역망 점검 및 방역물품 전달

모든 유치원생 및 초등학생에게 방역꾸러미 전달

유천호 군수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도록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앞장설 것”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24일 강화초등학교(교장 유선식)를 방문해 교육현장 방역망을 점검하고 방역물품 꾸러미를 전달했다.

이날 유천호 군수를 비롯한 군 관계자들은 학교 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설명을 듣고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건의사항을 수렴했다. 이어서, 열화상 카메라 및 손소독제 비치현황, 교실 책상 배치, 급식실 운영 등 현장을 점검하고 방역물품 꾸러미를 전달했다.

방역물품 꾸러미는 마스크, 휴대용 손소독제 및 물비누, 소독용 물휴지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학생 1인당 1개씩 지원된다. 군은 강화초등학생 이외에도 관내 4개 유치원 및 20개 초등학교의 학생 2,800여 명에게도 방역물품 꾸러미를 전달할 계획이다.

학교 관계자는 “학생 밀집도를 완화하기 위해 격주제, 온라인 수업 등을 병행하고 있지만, 등교 수업을 둘러싸고 학부모의 불안감이 여전한 상황”이라며 “군에서 에어샤워기 등 방역체계 구축을 위한 교육경비 지원뿐만 아니라 학생 개인용 방역 물품까지 지원해 주셔서 학교 내 방역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유천호 군수는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에 철저를 기하고 있는 교직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도록 안전한 교육환경을 조성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