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곶면행복마을관리소“월곶 어린이 우리가 지켜요”

월곶면행복마을관리소는 새 학기를 맞이하여 월곶초등학교 어린이 등교 교통안전지도를 실시한다.

행복마을관리소 지킴이는 등교하는 아이들과 눈을 맞추고 인사하고, 교통지도와 학교 주변 관리를 통해 각종 사고 위험으로부터 어린이들을 지켜준다. 또한 무단횡단 금지, 교통신호 준수, 스쿨존 속도준수 뿐만 아니라 학교주변 청소와 어린이보호구역의 시설물 점검도 실시한다.

김용태 주민자치회장은 “처음에 인사하면 어린이들이 쑥스러워하고, 고개만 끄덕였는데 지금은 먼저 다가와 큰 소리로 인사한다”며 흐뭇해 했다. 이어, “주민들이 스쿨존에서 30km/h 이하로 속도를 줄이면 어린이들의 좀 더 안전한 등굣길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정미 월곶면장은 “학부모가 자녀를 안심하고 학교에 보낼 수 있는 안전한 통학 환경 조성을 위한 노력도 중요하지만, 어린이보호구역 및 통학로에서 불법 주·정차 금지, 서행운전 등 운전자의 적극적인 협조도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