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강화군지부, 강화군 보건소에 위문품 전달

농협중앙회 강화군지부(지부장 윤희)는 11일 강화군보건소를 방문해 코로나 19극복을 위해 고생하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였다.

강화군지부는 매년 다양한 위문활동을 이어오고 있으며, 이번 방문은 방역의 최전선에서 누구보다 희생하는 강화군 보건소 직원들에게 떡과 치킨을 전달하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윤희 지부장은 “방역의 최전선에서 헌신하는 직원들에게 조금이 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철저한 방역을 통해 안전한 강화군을 유지하고 있어 주어 감사하다” 고 말했다.

안애영 보건소장은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보건소 직원들의 심신도 지쳐가는 중이었는데, 농협 강화군지부의 따뜻한 마음에 위로가 되고 감사하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