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강화군지부,‘영농폐기물 불법소각 근절 캠페인 실시’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 만들기 위한 동참 요청

농협중앙회 강화군지부(지부장 윤희)는 강화군 미세먼지 저감과 봄철 산불예방을 위하여‘강화군 영농폐기물·부산물 불법소각 근절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 캠페인은 정부 부처 합동으로 추진 중인 미세먼지 계절관리제(2020년 12월 ~ 2021년 3월)에 동참하기 위한 일환으로 전국 농협 및 지자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3월 영농기를 맞아 농·밭두렁 태우기, 고춧대·깻단 및 폐비닐, 부직포 등 영농쓰레기 불법 소각 근절이 주요 내용이다.

관련하여 3월 한달간 『환경부-농식품부-산림청-지자체』합동으로 특별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불법소각 적발 시 100만원 이하 과태료가 부과되어 해당 내용을 관내 농협 방문 농업인에게 전단지 배포 등을 통해 적극 안내하고 있으며, 강화군 이장협의회에 추진 중인 캠페인에 대하여 마을방송을 통해 홍보를 요청하였다.

윤희 지부장은“강화군은 역사와 문화가 숨쉬는 감성의 섬으로 수도권 많은 사람들의 힐링의 장소이다”며, “금차 캠페인을 통하여 영농폐기물 불법 소각을 근절하고 강화군이 미세먼지 없는 깨끗하고 아름다운 농촌마을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