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특이·특별 민원 발생 대비 모의훈련 실시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25일 민원실에서 폭언·폭행 등 특이민원 발생상황 대비 경찰합동 모의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방문 민원인, 민원 담당 공무원, 김포경찰서 등 20여명이 참여하여 민원인 폭언·폭행 발생을 가정한 시나리오에 맞춰 진행했다.

민원실 비상대응반 운영을 통한 민원인을 진정시키고 이후에도 민원인이 진정되지 않을 경우 민원실비상벨 호출을 통해 신속하게 출동, 비상상황을 제압하는 상황을 연출하여 모의훈련의 효과를 극대화 했다.

시는 모의 훈련을 통해 특이민원 등 비상상황 발생 시 대응요령에 대한 현장 숙지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처능력을 강화하고, 안전한 근무환경을 조성하여 공무원의 권익 보호 및 시민을 위한 행정서비스 제공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민원실 공무원은 물론 방문 민원인 모두가 안심하고 민원청사를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한 환경을 조성에 힘쓰며 행정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