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푸드 농산물, 잔류농약과 중금속 검사결과 모두 안전

김포시는 시민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해, 관내 로컬푸드 직매장 4개소(고촌농협, 김포농협, 신김포농협, 엘리트농부)에서 유통되고 있는 농산물의 잔류농약과 중금속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포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광희) 농산물안전성분석실에서는 지난 2월 1일부터 2월 26일까지 2월 한 달 동안, 로컬푸드 직매장 4개소를 일주일 간격으로 불시에 방문하여 공무원이 직접 판매대에 진열된 시금치, 고추, 상추, 버섯류 등 농산물 40여종을 무작위로 시료를 수거했다. 검사대상 품목으로 잔류농약 320성분과 중금속 3성분(납, 카드뮴, 비소)에 대한 정밀분석을 진행했고, 모두 적합판정을 받았다.

이번 농산물 안전성분석 검사결과는 로컬푸드 매장에 비치한 게시판을 통해서 확인 가능하며, 로컬푸드 농산물의 정기적 검사로 안전성에 빈틈없는 관리체계를 유지할 것이다. 더불어, 농가의 생산과 저장 단계에서도 출하 전에 무료로 안전성검사을 지원하여, 생산자의 검사비용 부담을 줄이고 부적합한 농산물의 유통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이재준 기술지원과장은 “농업 현장에서 신속하고 정확한 안전성 분석으로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고 시민에게는 지역 농산물에 대한 안전성 확보 신뢰도를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