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 유공 시민 신고보상금 전달

김포경찰서(서장 여개명)은 3월 3일 보이스피싱 검거에 기여한 시민들에게 표창장과 함께 신고보상금을 전달하고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하였다.

김포경찰서는 보이스피싱 피해를 효과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집중 홍보 기간(‘21. 2. 22. ~ 6. 30.)을 운영하여 김포시청과 업무협약식 체결, 관내 금융기관 500만원 다액인출자 신고 협조 홍보물 배부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2월 22일 전단지 배부 후 은행 종사자가 현금 인출하는 대상자에게 신분 확인하여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임○○씨는 2월 24일 2,400만원 대면편취하려던 피의자를 현장에서 검거하여 출동경찰관에게 인계하였고, 양○○씨는 2월 24일 1,600만원 대면편취 피의자를 수상히 여겨 즉시 112신고하여 출동경찰관이 검거하였다. 은행직원 김○○씨는 3월 2일 4,000만원을 인출하려는 피해자를 보고 112신고하여 피해를 예방, 같은 날 1,450만원 인출하려는 피해자 신고하여 총 9,450여만원 상당의 피해를 예방하였다.

여개명 경찰서장은 “보이스피싱 피해는 회복이 어려워 예방의 중요하므로,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고가 피해를 예방할 수 있고, 주변에서 고액의 현금을 인출하거나 의심가는 행동을 목격한 경우 적극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