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설 명절 대비 축산물 특별 위생감시

안전한 축산물 공급 ‘총력’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축산물 성수기인 설 명절을 앞두고 오는 10일까지 부정축산물 특별 단속에 나선다.

이번 특별 단속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축산물 관리 위생상태 점검과 더불어 작업장의 방역 실태 점검을 병행할 계획이다.

위생점검 대상은 관내 축산물가공업, 식육포장처리업, 축산물보관업, 축산물운반업, 축산물판매업, 식육즉석판매가공업, 식용란선별포장업 등 131개소이다.

주요 단속 내용은 △원산지 둔갑, 유통기한 경과 등 부정 축산물 유통 여부 △축산물 영업장 위생상태 점검 △영업자·종업원 준수사항 이행여부 △축산물 이력제 이행 여부 △작업장의 방역 수칙 준수 여부 등이다. 군은 위반 업체 적발 시 축산물위생관리법에 따라 과태료 부과 및 영업정지, 제품폐기 등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축산물 유통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안전한 축산물을 생산·공급해 군민들이 안전하게 소비할 수 있도록 감시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