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사각지대 주거환경 개선 ‘앞장’

돌봄 대상자 가구 청소 및 집수리 봉사,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

돌봄 대상자 가구 청소 및 집수리 봉사,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

강화군 길상면(면장 김재구)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김주성, 이하 협의체)와 함께 지난 27일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청소와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길상면은 지난 연말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조사 중 거동이 불편해 혼자 힘으로는 움직일 수 없는 돌봄 대상자를 발굴했다. 집안에는 쓰레기와 섞은 음식물이 가득했고, 화장실 변기 막힘으로 인한 악취가 진동했다.

안타까운 소식을 들은 협의체에서는 돌봄 대상자 집을 방문해 집안 구석구석을 청소하고, 고장 난 변기와 위험하게 노출된 전등을 교체했다.

김주성 위원장은 “위기상황에 처한 이웃을 위해 기쁜 마음으로 참여했다”며 “돌봄 대상자를 지속적으로 도울 수 있는 방법을 찾아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구 면장은 “힘든 일에 발 벗고 앞장 서주신 협의체에 감사드린다”며 “돌봄 대상자를 사례관리대상자로 선정해 물품지원 및 타 기관과 연계해 안정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