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새마을부녀회, 설맞이 환경정화 활동 전개

온수천 일대 환경정비, “쓰레기 되가져가기”당부

강화군 길상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이미선)는 지난 26일 설을 맞아 고향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온수천 일원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온수천 주변은 가벼운 운동이나 산책하기 좋은 곳으로 주민들이 자주 찾는 곳이다. 부녀회에는 환경정비를 통해 생활폐기물, 무단투기 쓰레기, 불법 광고물 등을 수거했다. 또한, 올바른 쓰레기 분리배출 홍보 캠페인을 병행해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를 유도했다.

이미선 회장은 “온수천 주변은 마을 어르신들이 건강을 위해 산책을 즐기는 코스”라며 “지역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발생된 쓰레기는 다시 가져가 달라”고 말했다.

김재구 면장은 “추운 날씨에도 쾌적한 환경을 위해 애써주신 부녀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