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군민안전지킴이 ‘CCTV 통합관제센터’

365일 24시간 빈틈없는 관제

강화군(군수 유천호)의 CCTV 통합관제센터가 빈틈없는 관제로 군민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군청 옆 지킴이센터 4층에 위치한 통합관제센터는 175㎡ 규모에 상황실, 장비실, 운영실 등이 갖춰져 있으며, 방범 외에도 어린이 안전 및 문화재 감시 등을 목적으로 총 926대의 CCTV를 전문인력이 24시간 실시간 관제하고 있다.

통합관제센터는 지난해 각종 사건·사고와 관련된 CCTV 영상정보 322건을 경찰서에 제공해 범인 검거에 결정적 도움을 줬다. 또한, 관제요원이 신고한 범죄·재난예방 신고는 80건에 이른다.

실제 절도현장을 발견하고 범인의 인상착의 등을 경찰에 실시간으로 제공해 범인 검거에 기여했으며, 실종자 신고 접수 후 인근 지역을 정말 관제해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는 실종자를 찾아 2차 피해를 막았다. 또한, 심야시간에 강화대교 위에서 신발을 벗는 자살 의심 행동자를 찾아 112상황실에 긴급 출동을 요청하는 등 모범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CCTV 통합관제센터는 실시간 관제를 통해 범죄뿐 아니라 화재 등 재난으로부터 군민을 보호하고 있다”며 “올해에도 취약지역 14개소에 CCTV 추가 도입하는 등 안전한 강화군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