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취약계층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취약계층 40가구에 방한조끼 전달

강화군 불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전진운)는 지난 15일 관내 취약계층 40가구에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방한조끼를 전달했다.

협의체는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와 겨울 한파로 상대적으로 더 외로움을 느끼는 독거어르신 등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안부를 확인했다.

방한용 조끼를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이렇게 고운 색깔의 조끼를 입으니 몸도 마음도 따뜻해졌다” 고마워했다.

전진운 위원장은 “외로운 어르신들이 방한조끼로 좀 더 따뜻하고 훈훈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웃에게 행복을 주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어렵고 힘든 상황 속에서도 주변에 이웃들 돌보며 나눔 문화 확산에 선두적 역할을 해 주신 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며 “힘든 때일수록 공동체의 따뜻한 온정을 지속적으로 베푸는 불은면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