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연말연시 이웃돕기 나눔 릴레이

대한불교 조계종 보문사 성금 400만 원 기탁

강화군 삼산면에는 연말을 맞이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 현물 기탁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28일 대한불교 조계종 보문사(선조스님 김만옥)에서 성금 400만 원을 삼산면에 기탁했다. 이 밖에도 엔에이치건설(대표 김효근)에서 성금 300만 원과 삼산면 의용소방대(대장 정재룡)는 30만 원 상당 난방유를 기탁했으며, 석모2리장 양승유은 백미 80kg, 삼산면 감리교연합회(회장 황효성)는 백미 300kg, 삼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회장 박훈철, 조문자)에서는 백미 300kg를 기탁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차관문 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관심과 나눔을 실천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기탁된 성금과 물품이 어려운 이웃의 위기극복과 생활안정에 큰 보탬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가구에 지원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