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 취약계층 가구에 쌀 나눔

“이웃돕기 사랑의 쌀 300kg 기탁”

강화군 삼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회장 박훈철, 조문자)는 지난 24일 연말연시를 맞아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쌀 나눔 행사를 펼쳤다.

이날 지도자들은 백미(10kg) 30포(100만 원 상당)를 생계가 어려운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가구에 직접 방문해 비대면으로 전달했다.

조문자 회장은 “우리 이웃들이 조금이라도 따뜻한 연말을 보내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나눔과 봉사를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차관문 삼산면장은 “매년 따뜻한 마음으로 이웃들에게 관심을 갖고 나눔을 실천해 주신 지도자님께 감사드리며, 귀한 나눔이 우리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삼산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는 나눔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으며, 그 밖에도 저소득층 LED등 교체, 집수리 봉사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