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양사면 기독교 연합회, 성금 전달

강화군 양사면 기독교 연합회(회장 원충연)에서 코로나 극복을 위한 마음을 모아 성금 100만 원을 양사면에 기탁했다.

양사면 기독교 연합회는 강화교산교회, 덕화교회, 덕산교회, 들녘교회, 북성교회, 북성제일교회, 인화교회, 일벗교회 등 8개 교회가 소속되어 있다.

연합회는 매년 연말연시 기부활동을 통해 어려운 이웃의 따듯한 겨울나기를 돕고 있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원충연 목사는 “더불어 사는 양사면을 만드는데 조금이나마 일조할 수 있어 기쁘다”며 “더 큰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코로나로 인해 어려움이 많은 상황이지만 기부의 마음이 모이면 어려운 이웃에게 큰 힘이 된다”며 “이웃을 위해 기부해주신 기독교연합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