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도면 교회협의회, 어려운 이웃돕기 성금기탁

강화군 양도면 교회협의회(회장 정찬만)는 지난 22일 양도면을 방문해 코로나와 동절기로 힘든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정찬만 회장은 “코로나 19와 한파로 인해 힘든 연말을 보내고 있을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온기가 전해지길 바라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후원활동을 꾸준히 실천해 나가겠다고”말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