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면 동막리 3개 단체 난방유 기탁

300만 원 상당, 등유 4,500리터 쾌척

화도면 동막리에서 따뜻한 이웃사랑 퍼지고 있다.

화도면(면장 남궁만)은 지난 21일 동막바다메 의용소방대, 동막해수욕장 상인회, 동막해수욕장 자율방범대는 저소득 가구에 지원 전달해 달라며 난방 등유 4,500리터(300만 원 상당)를 화도면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동막바다메 의용소방대 김명준 대장은 “동절기 난방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이 더 따뜻한 겨울을 보낼수 있도록 보탬이 되어서 기쁘고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남궁만 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그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에 나눔을 실천해 주신 동막리 단체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