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관내 독거노인에 사랑의 내복 전달

강화군 양사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김우동)는 지난 18일 관내 독거노인 30가구에 100만 원 상당의 내복을 기증했다.

김우동 회장은 “협의체 위원님들이 직접 가꾼 고구마를 수확해 마련한 기금으로 내복을 마련했다”며 “연말연시를 맞이해 조금이라도 따뜻한 온기를 나눌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가운데 정성이 담긴 선물을 준비한 협의체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