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유관단체, 이웃돕기 성금 350만 원 기탁

강화군 양사면 유관단체 이장단(단장 주웅재),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대표 서광심, 이원남),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성기), 농촌지도자회(회장 서영구), 바르게살기위원회(위원장 김광복)는 18일 양사면을 방문해 성금 350만 원을 기탁했다.

단체장 일동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소외계층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며,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되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모두 힘든 시간을 보내는 가운데 여러 단체에서 성금 기탁이 이어져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기탁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계층을 위한 물품 구입 등에 사용된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