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점성당, 연말 이웃돕기 성금 기탁

강화군 하점면 하점성당(김석훈 신부) 16일 하점면을 방문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김석훈 신부는 “코로나19로 더욱 힘들 이웃을 위해 신도들이 부족하나마 정성껏 마련했다”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용기를 주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용선 하점면장은 “겨울철이 어려운 이웃들에게는 가장 힘들고 외로운 시기다. 신도들의 따뜻한 마음이 우리 이웃들의 희망이 되고 용기가 될 것”이라며 “항상 주위를 살펴주는 신도들의 마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