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원면 이장단, 어려운 이웃돕기 성금 기탁

선원면 이장단(단장 이형태)은 지난 9일 이장들이 십시일반 모은 200만 원을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형태 단장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위축되어있는 이때,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되고 싶은 마음으로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전대석 선원면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요즘, 이장단의 기부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이 기부가 어려운 분들의 희망이 되도록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기탁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의 소외된 이웃을 위한 구호 물품 등을 구입하는 데 사용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