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인화1리 최은만 이장,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 기탁

강화군 양사면 인화1리 최은만 이장은 지난 10일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100만 원을 양사면을 통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기탁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기탁금이 꼭 필요한 곳에 쓰일 수 있도록 지역사회보장 협의체 위원들과 함께 회의를 거쳐 다양한 복지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해주신 최은만 이장님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기탁금은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되며 양사면 내 복지사각지대를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