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19 청정지역 교동도 사수

다중이용시설 등 코로나19 방역활동 실시

강화군 교동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회장 황긍복)는 지난 10일 코로나19 지역사회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관내 주요시설을 대상으로 방역활동을 펼쳤다.

이날 협의체 위원 18명은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하는 대룡시장, 공중화장실, 공공기관 등 다중이용시설에 소독약을 살포하기 닦아내는 방식으로 방역활동을 진행했다.

황긍복 위원장은 “교동면을 청정지역으로 유지해 지역주민들이 코로나19로 걱정하지 않고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방역 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이웃을 위한 봉사에 전념을 다하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좋은 일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해 주실 것을 당부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