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읍, 기관단체“사랑의 나눔 물품”기탁

나눔으로 ‘함께 사는 따뜻한 세상’만들어요

강화군 강화읍(읍장 이승섭)은 10일 연말연시를 맞이해 강화읍 이장단 외 6개 단체에서 십시일반 정성을 모아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김 200박스, 라면 200박스 등 40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사무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대한노인회강화읍분회(회장 이태석), 강화읍이장단(단장 김상배), 강화읍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임종찬),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신봉기), 새마을부녀회(회장 이임순), 체육진흥후원회(회장 김수용), 바르게살기위원회(위원장 차대성)에서는 지역주민들의 어려움을 덜어주고자 합심해 물품을 기탁했다. 기탁한 물품들은 기초수급, 차상위, 위기가정 등 지원이 필요한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 고루 배부될 계획이다.

이날 기탁식에 참석한 김상배 이장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은 소외계층에게 그 어느 때보다 힘들고 어려운 해였다”며 “우리 이웃들이 따듯한 겨울을 나는데 소중하게 사용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섭 읍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웃들에게 지역주민들의 온정을 전할 수 있게 해 주신 강화읍 기간단체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복지사업 발굴을 통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함께 사는 따듯한 강화읍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