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면 주민자치위원회, ‘사랑의 라면’ 나눔행사

코로나19로 더 추운겨울 따뜻하게~

강화군 화도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박재호)는 지난 8일 코로나19로 더 춥게 느껴질 겨울을 맞이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랑의 라면 40박스를 구입해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라면은 지난봄부터 가을까지 주민자치위원 20여 명이 직접 땀 흘려 심고 수확한 고구마 등 판매 수익금으로 마련해 나눔의 의미를 더했다.

박재호 위원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같이 힘을 합쳐 잘 극복해 나갔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남궁만 화도면장은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어려운 시기에도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주민자치위원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