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 불우이웃 돕기 성금 기탁

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회장 박윤성)은 지난 4일 김포시청을 방문해 이웃돕기 성금으로 400만 원을 김포복지재단에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서 박윤성 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장은 “추운 날씨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성금을 기탁했다”며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는 따뜻한 겨울이 되길 바란다”고 기탁의 뜻을 전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동절기 한파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이때 흔쾌히 사랑과 나눔을 실천한 김포시기독교총연합회에 감사드리며, 모두가 힘든 시기에 온정과 희망을 전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기탁된 성금은 김포복지재단에서 관내 취약계층과 소외계층 지원에 사용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