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반짝 반짝’ LED트리 점등

연말연시 맞아 민원실 등에 조성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연말연시를 맞아 코로나19 극복 기원과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트리를 군청 정문 주차장과 종합민원실에 설치했다.

정문 주차장에 있는 수목 조경에는 LED 대형트리와 빛 정원을 설치했고, 종합민원실에는 전 직원이 참여해 장식한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함으로써 코로나19로 인한 피로감 속에서 잠시나마 마음의 안식을 가질 수 있도록 했다. 특히, 민원실에는 트리 앞에서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즉석카메라를 비치해 대여하고 있다.

민원실을 찾은 한 주민은 “코로나19로 관공서 등 다중이용시설을 방문할 때 항상 긴장을 하는데 종합민원실이 편안한 쉼터 같은 분위기라서 좋다”고 말했다.

코로나19 극복 기원, 희망의 메시지 담아

유천호 군수는 “방문하는 민원인들이 따뜻한 연말과 더욱 풍요롭고 행복한 새해를 맞이하시길 기원드린다”며 “앞으로도 언제나 방문하고 싶은 민원실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편의시책들을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