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새마을남녀지도자, 사랑의 연탄 나누기 봉사

강화군 길상면 새마을남녀지도자(회장 김동주, 이미선)는 지난 25일 동절기를 맞이해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누기’ 행사를 펼쳤다.

이번 회원 20여 명은 관내 도움이 필요한 이웃 4가구에 연탄 1,200장을 전달했다.

이미선 회장은 “배달된 연탄으로 어르신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대상으로 꾸준한 봉사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구 길상면장은 “추운 날씨에 구슬땀을 흘리며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손수 연탄을 배달한 새마을남녀지도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