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관내 중학교 교장단과 간담회 개최

교육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동대응 모색

유천호 강화군수는 지난 25일 관내 9개 중학교 교장단과 간담회를 갖고 ‘포스트 코로나 강화교육’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유 군수는 학령인구 감소에 따른 농어촌지역 학교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방안으로 특색 있는 교육과정 운영을 통한 교육 경쟁력 강화에 공감하고 군의 맞춤형 교육지원 등을 통해 함께 노력하기로 다짐했다. 군은 지난 2일에도 관내 고등학교 교장단과 간담회를 갖은 바 있다.

유천호 군수는 “일선 학교의 노력으로 관외 학생들이 관내 초등학교로 진학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지만, 중학교에 진학하게 되면 다시 관외로 나가고 있어 안타깝다”며 “학생들이 관내 중·고등학교로 진학할 수 있도록 정주여건 개선과 교육지원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재정 확보에 어려움이 있는 가운데서도 2021년도 본예산(안)에는 올해 교육 관련 사업비 25억 원보다 증액된 29억 6천만 원을 반영해 △방과 후 학교 프로그램, △창의 체험활동, △진로․진학프로그램, △명문고교 육성을 위한 학교별 교육프로그램 운영 등에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대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기 위해 지난해 8월 제2장학관을 개관하고, 다자녀 가정의 셋째 이상 대학생 등록금의 최대 80%를 지원하는 등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