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면 새마을부녀회, 동절기 사랑의 꾸러미 나눔 봉사활동 전개

꼭 필용한 생필품만 모아, 36 가구에 나눔실천

강화군 송해면새마을부녀회(회장 윤옥단)는 지난 25일 관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동절기 대비 “사랑의 꾸러미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부녀회 회원들은 이른 아침부터 면사무소에 모여 쌀국수, 설탕, 커피 등 각종 생필품을 담아 정성스럽게 꾸러미로 만들어, 독거노인과 저소득세대 등 취약계층 36 가구에 직접 배달했다.

윤옥단 회장은 “관내 취약계층에 실질적으로 필요한 물품을 꾸러미로 만들었다”며 “새마을부녀회의 따뜻한 마음이 함께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기용 송해면장은 “항상 꾸준한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더불어 사는 훈훈한 송해면을 만드는 데 힘써주시는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