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이장단,‘따뜻한 겨울나기’ 쌀 기부

수확의 기쁨을 나눔으로 마무리, 교동 쌀 500kg 기탁

강화군 교동면이장단(단장 황교익)은 지난 25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교동 쌀 500kg(10kg, 50포)를 교동면에 기탁했다.

황교익 단장은 “올해 수확의 기쁨을 나눔으로 마무리하고 싶어 각 마을 이장들과 뜻을 모아 쌀을 기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이웃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봉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항상 지역주민을 위해 봉사하시는 이장님들의 정성에 감사를 드리며, 기탁물품은 관내 도움이 필요한 이웃 50가구에 따뜻한 마음을 담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