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농가주부모임, 나들길 정비 나서

강화군 불은면 농가주부모임(회장 반정연) 10일 나들길 2코스에서 환경정비 활동을 진행했다.

이날 참여한 농가주부모임 회원 20명과 불은면사무소 직원 10여 명은 갯벌 사이에 묻힌 바다에서 흘러온 해안쓰레기와 주말 내 쌓인 행락쓰레기를 수거했다.

반정연 회장은 “해안도로변을 따라 이어지는 나들길 2코스는 불은면에서 자랑할만한 곳”이라며 “가을이 무르익는 지금 가장 아름다울 때인 나들길 2코스의 모습을 우리 손으로 깨끗하게 유지할 수 있어서 기쁘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이번 나들길 정비에 우리 직원들과 함께 참여하면서 매우 보람을 느꼈다. 앞으로 자주 민·관이 함께하는 환경정비를 시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