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도면 노인을 생각하는 모임, 깨끗한 마을 만들기 앞장

해안가와 하천 주변 환경정화활동 펼쳐

‘양도면 노인을 생각하는 모임’(회장 유인선, 이하 노생모)은 지난 10일 양도면 해안가와 하천 주변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노생모’은 관내 노인들에게 음식과 계절 용품을 지원하는 자발적 봉사단체이다. 이날 ‘노생모’ 회원 40여 명은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이른 아침부터 환경정화에 구슬땀을 흘렸다.

백미경 양도면장은 “바쁜 시기에 환경정화를 위해 시간을 내어 수고하신 노생모 회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좋은 일에 자발적으로 임하는 노생모 같은 단체들이 있어서 양도면이 더욱 아름답고 따뜻해지는 것 같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