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개선강화군연합회, 사랑과 희망의 김장 나누기 행사 가져

한국생활개선강화군연합회(회장 하경순)는 9일 김장철을 맞아 회원 30여 명이 함께한 가운데 강화군농업기술센터에서 관내 독거노인과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과 희망의 김장 나눠주기’ 행사를 가졌다.

추운 날씨와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도 함께한 회원들의 따뜻한 마음과 정성으로 직접 담근 김장김치 100박스를 관내 어려운 이웃에 전달해 타의 귀감이 되고 있다. 한편, 연합회는 2009년부터 한 해도 거르지 않고 김장 나눠주기 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하경순 회장은 “부모의 마음, 자식의 마음으로 회원들이 직접 담근 김장김치가 올 겨울 꼭 필요한 우리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어렵고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지만, 그럴수록 우리 회원들은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앞으로도 꾸준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따뜻한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