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새마을남,여지도자협의회, 사랑의 연탄나누기 봉사활동

강화군 교동면 새마을남·여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김영태, 부녀회장 이영자)는 지난 6일 사랑의 연탄 나누기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새마을지도자회, 새마을부녀회 회원 30여 명은 연탄이 필요한 소외계층 2가구를 직접 방문해 따듯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연탄 1,000장을 좁은 골목 안에 있는 연탄창고까지 손으로 날라 쌓았다.

김영태 협의회장은 “이번 연탄봉사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협의회 차원에서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영자 부녀회장은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께 작지만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며 “부녀회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소외된 이웃을 위해 매번 봉사활동을 해 주시는 새마을지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변에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