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전등사, 저소득층을 위한 사찰음식 도시락 전달

강화군 전등사(주지 여암)는 지난 4일 길상면사무소를 찾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사찰음식 도시락을 전달했다.

이날 기탁 받은 도시락 45세트는 길상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을 통해 지역 내 독거노인 등 저소득층 가구에 골고루 전달했다.

여암 주지스님은 “코로나로 인해 어려운 시기에 사찰음식 전달로 온정이 전달되기 바라며, 함께 나누는 모든 분들의 건강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재구 길상면장은 “길상면 저소득층을 위한 사찰음식 나눔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면서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꾸준한 도움의 손길에 깊은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