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한국관광공사, ‘연미정 모바일게임’ 관광콘텐츠 공동 개발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지사장 김배호)와 함께 ‘강화 연미정과 월곶돈대’를 대상으로 모바일 게임형 관광콘텐츠를 공동 개발한다고 4일 밝혔다.

강화군과 한국관광공사 경인지사는 지난 8월 연미정을 ‘강소형 잠재 관광지’로 선정하고 연미정‧월곶돈대의 아름다운 풍경, 고려의 강화도 천도, 강화도 조약 등 연미정과 관련한 역사를 활용한 인기 관광지로 육성을 위해 ‘연미정 모바일 게임’을 공동 개발한다고 밝혔다.

‘연미정 모바일 게임’은 관광객들이 연미정에 방문해 개인 휴대폰으로 게임에 참여하고 미션을 완수하는 방식이다. 군은 이를 통해 관광객의 흥미를 유발하고 쉽고 재미있는 여행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전개하고 관광두레 주민 사업체인 ‘강화로 여행’에서 운영하는 ‘연미정 마을 투어’의 프로그램과 연계하는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를 만들어낼 방침이다.

역사·문화 관광자원과 IT기술 접목

군 관계자는 “강화도는 역사문화 관광자원이 풍부한 곳이다”며 “먼저 연미정을 대상으로 IT기술을 적용한 모바일 게임형 콘텐츠를 성공적으로 개발 후 그 대상지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강화 연미정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비대면 여행이 가능한 야외 관광지다. 눈앞에 북한의 모습이 손에 잡힐 듯 보이며, 한강과 임진강이 합쳐져 서해로 흘러가는 곳에 위치해 예전부터 강화 8경 중 가장 풍경이 좋은 곳으로 손꼽히는 곳이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