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새마을지도자회 사랑의 쌀 수확

강화군 교동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김영태)는 지난 10월 30일 교동면 동산리에서 사랑의 쌀 수확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수확한 벼는 도정 후 10Kg씩 포장해 연말·연시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기증하고, 남은 쌀은 판매해 사랑의 집 고치기, 연탄배달 행사 등의 기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김영태 회장은 “코로나19로 더욱 혹독해질 동절기에 어려운 이웃을 더 많이 살피는 봉사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새마을 지도자 협의회의 이번 기증 계획에 감사의 뜻을 표하며 앞으로도 주변에 소외된 이웃들을 위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