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사회보장협의체, 고구마 수확․나눔 봉사활동

코로나19 한파 속 사랑의 고구마 나눔

강화군 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최유진)는 지난 28일에 자투리 땅을 개간해 재배한 고구마를 수확해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협의체 위원 30여 명은 굳은 땅을 삽과 괭이로 일일이 일구어 알이 굵은 것들만 정성껏 추려 고구마를 수확했다. 수확한 고구마는 관내 독거노인에게 전달했다.

최유진 위원장은 “다가올 추운 겨울에는 따뜻한 아랫목에서 정성껏 수확한 고구마를 맛있게 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정진 내가면장은 “이른 아침부터 수고한 위원들의 노고에 감사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지만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협의체는 고구마 수확 및 나눔 외에도 같은 날 어려운 이웃을 위한 주·부식의 사랑의 꾸러미를 포장하고 전달하는 봉사활동도 펼쳐 사회복지 실천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음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