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무료 세무상담‘마을 세무사’운영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경제적 이유로 세무 상담을 받기 어려운 군민들을 대상으로 ‘마을세무사’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지역 세무사 2명 재능기부

마을세무사 제도는 세무사의 재능기부를 통해 취약계층, 영세사업자 등 세무 상담을 받기 어려운 군민들에게 무료로 세무 상담을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세무사 이용 어려운 주민에게 무료 상담 제공

현재 강화군에는 2명의 세무사가 무료 세무 상담 활동을 하고 있다. 상담을 원하는 군민은 전화, 팩스 및 이메일을 통해 상담 받을 수 있고, 추가 상담이 필요한 경우에는 세무사 사무실을 직접 방문해 대면 상담도 가능하다. 기타 마을세무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강화군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인천 미추홀 콜센터 120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세금 고민이 있어도 전문적인 상담을 받기 어려운 군민들이 마을세무사를 통해 세금 고민을 조금이나마 해소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