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주민자치위원회, 「깨끗한 내가면 내가 만들자!!」캠페인 동참

강화군 내가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이순애)에서는 28일 ‘깨끗한 내가면 내가 만들자!!’ 캠페인에 동참해 관내 쓰레기 취약지에 대대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에는 주민자치위원 20여 명이 참석해 외포소공원에 방치되어있던 무단 쓰레기를 집중적으로 수거했다. 또한 주민들을 대상으로 분리수거 및 요일별 쓰레기 배출요령에 대한 홍보를 실시해 깨끗한 내가면 만들기에 앞정섰다.


이순애 위원장은 “이번 환경정화 캠페인을 통해 주민들의 힐링공간인 외포리 소공원이 깨끗하게 관리되도록 앞으로도 주민자치위원회가 앞장서 지역환경정화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유정진 내가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렵고 힘든 시기에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해 이른 아침부터 참여해 구슬땀을 흘리신 위원님들께 진심으로 감사 드린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내가면주민자치위원회는 각종 사업을 통해 마련한 기금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쳐, 따뜻한 지역공동체 형성과 건강한 내가면 만들기에 솔선수범하고 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