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여성게이트볼회, 하천ㆍ하구 쓰레기 정화활동

강화군 교동면 여성게이트볼회(회장 송분임)는 26일 관내 주요 하천과 하구 등을 대상으로 쓰레기 정화작업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쓰레기로 인한 수질오염 등 환경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여성 게이트볼 회원 20여 명이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송분임 회장은 “하천에 유입되어 바다까지 흘러갈 우려가 있는 방치 쓰레기들을 집중적으로 수거했다. 해양 생태계에 악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조금이나마 해결한 것 같아 마음이 한결 가볍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일교차가 심한 날씨에도 쓰레기 정화작업에 애써주신 여성 게이트볼회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교동면의 환경문제에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